로그인 | 회원가입 |  English
 
 
   
 
[국내환경News] 낙동강유역환경청,창녕·함안구간 조류경보 ‘경계’ 발령
 · 추천 : 0
 · 글쓴이 : 관리자
 · 조회 : 637
 · 작성일 : 17-07-05 17:55
   http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oid=005&aid=00010… [87]
낙동강유역환경청(청장 송형근)은 5일 오후 2시를 기해 낙동강 창녕·함안 구간에 조류경보 ‘경계 ’ 단계를 발령했다고 밝혔다.

낙동강환경청은 모니터링 결과 창녕·함안 구간에서 2주 연속 ‘경계’ 단계 유해남조류 세포수 기준(1만cells/㎖)을 초과함에 따라 ‘관심’ 단계에 있던 조류경보를 ‘경계’ 단계로 격상해 발령했다.

낙동강환경청은 지난달14일 ‘관심’ 단계 발령 이후 창녕·함안 구간과 하류에 위치한 취·정수장 관리기관에 수질분석과 정수처리 등을 강화하도록 요청한 바 있으며, 수질오염원 특별점검과 가축분뇨 및 퇴·액비 등 오염원 관리에 주력하고 있다.

이와함께 조류경보 발령 구간인 경상남도 등에 조류경보 단계별 조치사항에 따라 친수활동 및 어패류 어획·식용을 자제하도록 지역 주민들에게 당부하고, 모니터링을 강화하는 등 관계기관에 대하여도 조류경보 격상에 따른 기관별 역할을 강화해 줄 것을 요청했다.

또한 발령지점인 창녕함안보 인근에 현수막 등을 설치해 주민들이 발생사실을 쉽게 알 수 있도록 조치했다.

낙동강환경청은 창녕함안보 인근 취·정수장은 활성탄 및 오존을 이용한 고도정수처리시스템이 완비되어 있으며, 정수처리와 수질검사를 강화하여 안전한 수돗물 공급에는 문제가 없다고 설명했다.

낙동강환경청 관계자는 “현재 남조류 증식에 적합한 수환경 조건이 형성되어 조류관리에 아주 열악한 상황이나, 오염원 단속 및 모니터링 강화 등과 더불어 관계기관과 협조해 안전한 먹는물 공급 및 조류로 인한 피해발생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또 “낙동강 수계는 이번 장마가 안동, 상주 등 상류에 집중되어 아직까지 하류에는 녹조가 증식중이나 이번 주에는 낙동강 하류에도 비소식이 있는 만큼 감소할 가능성이 있어 기상상황과 녹조현상을 예의주시하고 있다”고 말했다.

부산=윤봉학 기자 bhyoon@kmib.co.kr

 

공지사항 | 인재채용 | 저작권정책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RSS서비스 안내 | 자유게시판 | Site Map | 찾아오시는길 | Contact us Login | Intranet
Copyright